2016.12.16 00:31


Gear S3 시계화면 추천



제가 여태 무료 시계 화면을 사용하다가 최근에 너무 마음에 드는 시계 화면이 있어서 구매하였습니다.

무료 같은 경우는 괜찮아 보이면 설치해서 화면으로 직접 사용해보고 느껴볼수가 있는데

유료 같은 경우에는 그렇지 못하기 때문에 함부로 구매 하기가 어렵습니다.


그래서 제가 사용하는 유료 시계 화면 추천드립니다.


시계 이름은 Equilibrium Constant100

Galaxy Apps 에서 검색하면 나옵니다.


장점 : 시계 화면이 고급스러운 디자인, Always On Display 동작 시 동일한 화면으로 동작

단점 : Always On Display 동작 시 전체 초침, 분침이 움직여서 배터리 소모 상대적으로 많음, 배터리 오래 사용 해야 할 경우 설정 > 스타일 > 시계 항상 표시 해제 하면 될것같습니다.


실용성 : ★★★★☆

디자인 : ★★★★★

가격 : ★★★☆☆








저작자 표시
신고

'Information >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Gear S3 시계화면 추천  (0) 2016.12.16
[앱추천] 촛불시위 어플  (0) 2016.11.29
기어 S3 프론티어 개봉&리뷰  (0) 2016.11.16
안드로이드와 아이폰 앱 실행 속도 비교  (0) 2015.03.20


Posted by injunech
2016.11.29 22:56


[앱추천] 촛불시위 어플



최근 박근혜 최순실 국정 농단 사태에 따른 박근혜 대통령 하야 촉구 시위가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촛불 집회를 위해 초와 컵 구매하여 집회에 참여하는 시민들이 대다수이지만 김진태 국회의원의 ‘촛불은 바람이 불면 꺼진다’는 말에 등장한 촛불 어플이 있습니다.

 어플을 실행하면 까만 바탕화면에 촛불이 켜지고 촛불이 애니메이션을 통해 움직여 실제 초에 불이 붙은 모습으로 보이며 화면상에 간단한 문구를 써넣을 수도 있습니다. 실제 촛불집회현장에서 많은 이들은 어플로 실행한 촛불을 손에 들고 있는 모습도 보였습니다.


다양한 촛불 어플들중 한가지 어플을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어플 이름은 촛불 - 평화시위

다른 어플들 대비 광고도 없고 가장 깔끔한 UI 라서 소개 및 추천 드립니다.

촛불 시위 참여하시는 분들의 경우 번거롭게 초를 대여하지 않으실분, 4~8천원 가량의 LED 촛불을 구매하기에는 집회 참여 회수가 많을것 같지 않으신 분들의 경우 간단하게 무료로 받아서 사용 하시길 추천드립니다.


다운받으러 가기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cij.peace_demonstration



다운 받아서 실행하면 아래 사진 같은 촛불이 애니메이션으로 살랑살랑 움직이며 진짜 촛불처럼 움직입니다.



간단한 문구도 입력해서 내가 시위에 참여하는 목적이나 명분을 나타내거나 분노를 표출할 수 있습니다.






다운받으러 가기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cij.peace_demonstration


저작자 표시
신고

'Information >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Gear S3 시계화면 추천  (0) 2016.12.16
[앱추천] 촛불시위 어플  (0) 2016.11.29
기어 S3 프론티어 개봉&리뷰  (0) 2016.11.16
안드로이드와 아이폰 앱 실행 속도 비교  (0) 2015.03.20


Posted by injunech
2016.11.16 23:22


기어 S3 프론티어 개봉&리뷰

오늘 기어S3 프론티어가 배송이 왔습니다. 개봉기와 함께 간단 리뷰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기어S3에 대한 몇가지 궁금한 사항들에 대해 삼성에서 소개한 내용입니다


1. 기어S3는 생활 방수가 되나요?
  - IP68등급의 방수/방진으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2. 기어S3 스트랩(시계줄)은 교체가 가능한가요?
  - 22mm 표준형 밴드 규격을 지원하여 다양한 밴드로 교체 가능합니다.

3. LTE 제품은 모든 통신사에서 사용 가능한가요?
  - 기어S3 LTE 제품(SM-R765)은 각 이동통신사업자향(SKT, KT, LGU+)으로 출시된 제품을 구매하시면
    해당 사업자에 가입하여 사용 가능합니다.

4. 출시되는 색상은 무엇인가요?
  - 현재 SM-R760/R765(기어S3 프론티어) 모델은 스페이스 그레이 색상으로 출시되며,
    SM-R770(기어S3 클래식) 모델은 실버 색상이 출시됩니다.

5. 기어S3는 타사 휴대폰과도 연동이 가능한가요?
  - 안드로이드 휴대폰(RAM 1.5GB, Android 4.4 이상)은 연동 가능하나, 일부 제한되는 기능 및 지원되지 않는 모델이 있을 수 있습니다.

6. 기어S3 단독으로 삼성페이를 지원하나요?
  - 아쉽게도, 현재 삼성페이 기능이 지원되지 않습니다.
    추후 지원 예정이며, 지원 일정 확정 시 공식 채널을 통해 안내드릴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7. 아날로그 시계처럼 항상 시간을 볼 수 있나요?
  - 기어S3에는 항상 시계를 표시할 수 있도록 기능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앱스 화면에서 설정 → 스타일 → 시계 항상 표시의 스위치를 눌러 설정하세요.

8. 충전 시 완충까지 걸리는 시간은 얼마나 걸리나요?
  - 완충까지는 약 2시간30분(150분)정도 소요됩니다.




원통형으로 생긴 기어S3 상자
고급스럽게 포장되어있습니다

기어S3 프론티어 블루투스 모델입니다.
WIFI, NFC, GPS, Speaker 지원하며
방수 방진 및 4GB 메모리 내장 되어있습니다.

개봉하면 진열장에 진열되어있을 법한 비주얼로 등장

아래 사진의 오른쪽 버튼을 3초간 눌러주면 전원이 켜집니다.

전원이 완전히 켜지고 나면 기본 워치페이스인 크로노그래프+ 시계 모습으로 홈화면이 나타납니다.

기어의 써클부분을 좌우로 돌리면 화면이 전환되면서 여러가지 위젯 화면을 전환 가능.

여러 위젯중 날씨 정보 화면

일정 정보 화면

시계를 바닥에 펼쳐놓은 상태

손목에 닿는 부분에는 심박센서가 있습니다.
기어 S3 를 차고 운동을 하면서 심박 체크가 가능합니다.

기어 S3 여러가지 시계화면 근접 사진

저는 아래 와치페이스가 가장 마음에 드네요

손목에 착용한 모습 입니다.
기어 S3는 S2에 비해 시계 알의 크기가 확실히 커졌습니다.

충전용 Dock에 올려놓고 무선충전을 하고있는 모습입니다.
충전상태에서는 자동으로 화면 방향이 전환돼요

아래는 나머지 부속품입니다.
무선 충전용 Dock, 충전 어댑터, Small Size 스트랩, 사용 설명서.

간단 개봉기 및 리뷰는 끝났습니다.
잠깐 사용 해보고 실물을 본 느낌은 매우 만족 스럽네요.

앞으로 계속 사용해보면서 편리한점, 문제점 후기를 또 올리도록 할게요~!
신고

'Information >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Gear S3 시계화면 추천  (0) 2016.12.16
[앱추천] 촛불시위 어플  (0) 2016.11.29
기어 S3 프론티어 개봉&리뷰  (0) 2016.11.16
안드로이드와 아이폰 앱 실행 속도 비교  (0) 2015.03.20


Posted by injunech
2016.11.14 16:18


온도 단위의 정보


1) 화씨온도 (Fahrenheit)

  화씨(華氏)란 이름은 독일의 다니엘 가브리엘 파렌하이트(Daniel Gabriel Fahrenheit) 이름의 중국 음역어 ‘화륜해(華倫海)’에서 유래한다.

 기호는 °F 이다.

 과거에는 영국과 미국의 영향으로 영어권의 여러 나라에서 널리 쓰였으나 현재 영국, 캐나다 등 대부분의 영어권 국가에서도 미터법을 채택하면서 섭씨로 바꾸었고, 미국을 비롯한 극소수 국가에서만 사용하고 있다


2) 섭씨온도 (Celsius)

 스웨덴의 천문학자 안데르스 셀시우스가 처음으로 제안하였으며, 영어 등에서는 제안자의 이름을 따 ‘셀시어스’로 부르고 있다.

 기호는 °C이다

 1 atm에서의 물의 어는점을 0도, 끓는점을 100도로 정한 온도 체계이며, 

 우리나라에서 사용하는 단위이다.


3) 절대온도

 켈빈(Kelvin)이 고안한 온도계로 K로 표시한다.

 물의 삼중점의 온도를 273.16K로 하고 이상 기체의 부피가 0이 되는 온도(절대영도)를 0K로 하여 정의한다.

 하지만 실제로는 부피가 0이 되어 소멸하기 전에 기체가 액체나 고체로 상태변화 하므로 샤를의 기체법칙을 적용할 수 없어 0이 되어 사라지지는 않는다.

 섭씨 0도는 273.15K에 해당한다


4) 온도변환 방법

 섭씨에서 화씨로 : °F = °C × 1.8 + 32

 화씨에서 섭씨로 : °C = (°F − 32) / 1.8

 섭씨에서 절대온도로 : K = °C + 273.15

 절대온도에서 섭씨로 : °C = K − 273.15

신고

'Information > Knowleg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온도 단위의 정보  (0) 2016.11.14


Posted by injunech
2015.03.20 11:10


아이폰과 안드로이드의 속도 경쟁은 결국 32bit와 64bit 운영체제의 논쟁으로까지 번지는 형국이다. 하지만 그 싸움에서 안드로이드 진영은 애플을 이길 수 없다. 그 이유는 안드로이드의 앱 구동 체계의 구조적 문제 때문이다.


안드로이드는 리눅스 운영체제의 일종이면서도 사용자가 사용하는 앱은 모두 Java 언어로 개발된다. Java로 개발된 앱의 소스파일은 바이트 코드로 컴파일되기 때문에 운영체제가 직접 실행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왜냐하면 Java에서 컴파일된 바이트코드는 java Run-time 이라고 하는 실행환경(가상의 운영체제)에서만 읽고 해석(Just-In-Time 컴파일)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러한 역할을 수행하는 것이 안드로이드에서 지원하는 앱구동 환경인 달빅(Dalvik)이다.


하지만 iOS는 앱이 기계어로 컴파일되어 저장소에 파일로 저장되어 있다가 사용자가 앱을 실행하면 곧바로 메모리에 올려져 운영체제에 의해 실행된다. 즉 안드로이드 처럼 앱과 운영체제의 중간에 존재하는 달빅과 같은 JIT 컴파일러가 필요없다. 이런 차이점은 바로 안드로이드의 앱 개발환경이 Java 이고 iOS의 앱 개발환경이 Object-C라고 불리는 C언어 환경이기 때문에 발생하는 차이다. iOS의 오브젝트C는 C언어로 작성된 앱의 소스파일을 아이폰의 운영체제인 iOS가 직접 읽어 메모리에 적재(loading)하고 곧바로 실행할 수 있도록 기계어코드(목적코드 혹은 Object-Code)로 만들어 저장소에 저장된다.


이 두가지 앱 구동 환경을 이해하기 쉽게 표시하면 아래그림과 같다.





간단한 그림의 표현만으로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이 메모리도 더 크고 CPU도 더 빠른데 왜 아이폰보다 느린지"를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안드로이드와 애플의 64bit 전쟁.


앞에서 살펴본 스마트폰의 운영체제와 앱구동환경의 차이로 인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64bit 지원 논쟁에서 애플은 64bit 지원에 대해 자신감을 보이고 있는 반면 안드로이드를 만드는 구글은 멈칫하며 주저하는 미묘한 입장차이를 보이고 있기도 하다.


애플은 iOS와 오브젝트C 개발환경 그리고 CPU까지 모두 스스로 만들고 있으며 64bit CPU (AP : Application Processor라고도 부름)개발과 64bit iOS개발, 그리고 64bit 오브젝트C의 개발이 모두 하나의 작업처럼 진행될 수 있기 때문에 현재의 기술로서 64bit를 지원하는 것은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다. 게다가 32bit 오브젝트C로 개발된 앱의 64bit 포팅도 충분히 가능하다.


하지만 구글의 입장은 매우 복잡하다. 


리눅스 운영체제부터 64bit로 전환해야 하고 그 위에서 구동되는 Java는 Oracle에서 만들고 있으며 앱의 개발환경은 또 다른 곳에서 개발되고 있고 앱의 구동환경인 달빅의 64bit 포팅도 여러가지 문제로 인해 쉽지 않은 입장이다. 


여러 자유(?)진영의 합작품인 안드로이드가 64bit 지원이라는 복병을 만나 잠시 주춤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어찌보면 구글은 아이폰의 대항마였던 안드로이드를 만들면서 가장 쉬운길이었던 두가지의 선택, 즉 운영체제로서 리눅스를 선택한 것과 개발환경 및 앱 운영환경으로 가장 범용적이고 많은 개발자를 확보할 수 있었던 Java를 선택한 댓가를 64bit 환경의 지원이라는 과제 앞에서 치르고 있는지도 모르겠다.


어쩌면 구글은 64bit 문제로 인해 장기적으로는 안드로이드를 버리는 계획을 내부적으로 수립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그리고 그 대안으로 크롬(Chrome) OS를 밀어줄 것이 확실시 된다.


Dalvik vs ART(Android Run-time)


하지만 구글은 당장 안드로이드를 버릴 수 없기 때문에 현실적인 판단을 할 수 밖에 없다. 그 결과로서 구글은 안드로이드의 앱 구동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를 벗기위해 성능개선에 매달렸고 새로운 앱 구동환경 즉 런타임환경을 새롭게 만들었다.


구글은 최근에 출시한 넥서스5에서 Dalvik을 대체할 새로운 앱의 구동환경으로 내놓은 ART가 그것이다. 보다 빠른 앱의 구동을 지원하는 ART는 이 포스트를 올리는 현재시간 기준으로 넥서스5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구글이 나름대로 안드로이드의 성능개선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있긴 하지만 언제까지 지원을 아끼지 않을지는 알 수 없다. 그리고 "리눅스-Java-앱"의 3계층 구조 자체를 뜯어고치지 않는 이상 아이폰의 성능을 쫒아가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고 보여진다.  하지만 그러기엔 너무 먼길을 왔다. 아마도 그래서 구글이 크롬을 밀어줄 것 같다는 생각은 더욱 확실해진다.

신고

'Information >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Gear S3 시계화면 추천  (0) 2016.12.16
[앱추천] 촛불시위 어플  (0) 2016.11.29
기어 S3 프론티어 개봉&리뷰  (0) 2016.11.16
안드로이드와 아이폰 앱 실행 속도 비교  (0) 2015.03.20


Posted by injunech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