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19 22:02


키친캐비닛 이란

키친 캐비닛이란 대통령의 식사에 초청받아 담소를 나눌 수 있을 정도로 격의 없는 지인들을 일컷는 은어이다.

키친 캐비닛은 대통령과 어떠한 사적 이해나 정치 관계로 얽혀 있지 않아 여론을 전달하는 통로 역할을 한다는 점에서 행정부 안에서 정치적 영향력을 행사하는 실력자들과는 구분된다.

이들은 식당 안에서는 직위가 아니라 서로를 퍼스트 네임으로 부르며, 대화나 토의 역시 수평적인 관계에서 이루어지기 때문에 대통령은 이들로부터 국민여론이나 자신의 국정운영 스타일에 대한 충고를 들을 수 있다. 나아가 측근들에 둘러싸여 자신이 잘못된 방향으로 나아가는 것을 바로잡을 수도 있어 자주 이런 모임을 갖는다. 물론 식당을 나서는 순간부터는 다시 각자의 위치로 돌아간다.

2001년 6월 부시(George Walker Bush) 미국 대통령이 키친 캐비닛 명단을 처음으로 공개하기도 하였는데, 흔히 높은 지위에 있는 사람과 격의 없이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지인들로 의미를 확대하여 사용하기도 한다.


'최순실은 키친 캐비닛' 국정농단 물타기

박근혜 대통령이 헌법재판소에 낸 탄핵소추 답변서에는 난데없이 미국 정치권에서 쓰이는 ‘은어’가 등장한다. 박 대통령의 40년 지기 비선실세인 최순실씨의 국정개입에 대해 ‘미국 대통령도 다 그렇게 한다’며 물타기를 하려는 취지인데, 정치학자들은 “차원이 너무 달라서 비교 자체가 불가능하다”고 했다.
 박 대통령 법률대리인들은 “대통령이 국정수행 과정에서 지인(최순실)의 의견을 들어 일부 반영했다고 하더라도, 이는 사회통념상 허용될 수 있는 일”이라며 ‘백악관 버블’(미국 대통령이 백악관에 갇혀 외부와 고립되는 상황)을 인용했다. 최씨의 역할이 ‘버블 안’에 갇힌 박 대통령을 바깥 민심과 연결하는 ‘출구’였다는 주장이다. 대리인단은 또 최씨가 대통령 연설물을 고친 것은 ‘국민 눈높이 자문’을 받은 것이라며 이를 “속칭 ‘키친 캐비닛’이라고 한다. 박 대통령이 최씨 의견을 들은 것도 같은 취지였다”고 주장했다. 박 대통령에게 최씨는 미국 대통령들의 ‘사적 고문단’과 동일하다는 것이다.
 이러한 주장에 “박 대통령의 경우에는 의견을 묻는 정도가 아니라 최씨가 ‘리얼 캐비닛’이었다는 것이 문제라는 등의 비난이 일고 있으며 미 정치권에서 탄핵 반대의 근거로 주장하는 은어를 헌법적 판단을 하는 헌재에 주장하는 것 자체가 난센스라는 의견들이 있다.






Posted by injunech
2016.12.16 00:31


Gear S3 시계화면 추천



제가 여태 무료 시계 화면을 사용하다가 최근에 너무 마음에 드는 시계 화면이 있어서 구매하였습니다.

무료 같은 경우는 괜찮아 보이면 설치해서 화면으로 직접 사용해보고 느껴볼수가 있는데

유료 같은 경우에는 그렇지 못하기 때문에 함부로 구매 하기가 어렵습니다.


그래서 제가 사용하는 유료 시계 화면 추천드립니다.


시계 이름은 Equilibrium Constant100

Galaxy Apps 에서 검색하면 나옵니다.


장점 : 시계 화면이 고급스러운 디자인, Always On Display 동작 시 동일한 화면으로 동작

단점 : Always On Display 동작 시 전체 초침, 분침이 움직여서 배터리 소모 상대적으로 많음, 배터리 오래 사용 해야 할 경우 설정 > 스타일 > 시계 항상 표시 해제 하면 될것같습니다.


실용성 : ★★★★☆

디자인 : ★★★★★

가격 : ★★★☆☆








'Life >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계식 키보드 스위치 종류  (0) 2018.03.26
Gear S3 Design  (0) 2017.05.29
Gear S3 시계화면 추천  (0) 2016.12.16
[앱추천] 촛불시위 어플  (0) 2016.11.29
기어 S3 프론티어 개봉&리뷰  (0) 2016.11.16
안드로이드와 아이폰 앱 실행 속도 비교  (0) 2015.03.20


Posted by injunech
2016.11.30 01:16


브라질 축구 프로팀 비행기 추락사고로 76명 사망



브라질 클럽 샤페코엔시 선수단을 포함해 총 81명의 승객을 태운 비행기가 추락했다. 영국 BBC 통신의 보도 사망자 수에 따르면 무려 76명이 사망한것으로 밝혀져 축구계에 충격이 전해지고 있다. 

11월 29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출발해 볼리비아를 경유 콜롬비아 북서부 메데인 국제공항을 이동하던 전세기가 28일 오후 10시 15분께 추락했다. 


사고 발생 비행기에는 브라질 1부 클럽 샤페코엔시 선수단 22명 및 브라질 축구기자 21명이 탑승한 것으로 알려져 축구계가 커다란 슬픔에 빠졌다. 샤페코엔시 선수단은 11월 30일 아틀레티코 나시오날(콜롬비아)와의 코파 수다메리카나 결승 1차전을 치르기 위해 메데인으로 향하고 있었다. 이날 사고로 코파 수다메리카나의 결승전 일정은 중단됐다. 

샤페코엔시 소속 3명 등 최소 6명이 생존했다고 보도했다. 콜롬비아 당국이 현지에서 구조 활동을 벌이는 중으로 추가 생존자가 나올 수 있다고 현지 매체는 전망하고 있다. 아직 정확한 생존자 숫자는 공개되지 않고 있다. 



샤페코엔시는 브라질시티의 샤페코를 연고로 한 클럽이며, 1973년에 창단되어 2014년 처음으로 1부리그 승격을 일궈냈다. 2009년 브라질 4부리그 세리에D 소속이었던 샤페코엔시는 2012년 세리에 C로, 2013년 세리에 B로 승격한 후 2014년 1부리그로 승격을 거뒀다. 올 시즌에는 코파 수다메리카나 결승전까지 진출하며 돌풍의 팀으로 불렸다.


승리를 눈앞에 둔 결승전 문턱에서 이러한 비극이 발생되어 매우 슬픕니다.

삼가고인에 명복을 빌겠습니다.



Posted by injunech